'현대차그룹 사내벤처' 오토앤, 증권신고서 제출… 코스닥 상장 급물살

한재영 기자 승인 2021.11.17 08:39 의견 0
편집(이미지 더블클릭)
오토앤 CI


자동차생활 플랫폼기업 오토앤(대표이사 최찬욱)이 16일 코스닥 상장을 위한 증권신고서를 금융위원회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총 공모주식수는 2,877,579주로, 공모 희망 밴드가는 4,200원에서 4,800원이다. 이번 공모를 통해조달되는 공모예정금액은 약 121억원에서 약 138억원으로 공모 후 예상 시가총액은 약 541억원에서 약 618억원이다. 기관투자자 대상 수요예측 예정일은 12월 8일~9일, 일반투자자 대상 청약예정일은 12월 14일~15일이다. 계획대로 공모일정을 소화 할 경우 12월 중에 상장이 예상된다.

오토앤 최찬욱 대표는 “금번 증권신고서 제출을 시작으로 올해 안 상장을 목표로 삼고 전사 임직원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이번 공모를 통해서 시장에 애프터마켓과 비포마켓을 잇는 국내 최고의 ‘자동차 전문 플랫폼 기업 오토앤’이라는 인식을 심어주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오토앤은 현대차그룹의 사내벤처로 2008년 시작하여 2012년 스핀오프 하였다. 국내 최초의 자동차 전문 플랫폼 기업을 모토로 설립 된 오토앤은 차량용품 소싱 20,000여개, 오프라인 장착점 네트워크 10,000여개를 구축하며 그 경쟁력을 인정받았다. 더나아가 국내 Top Tier 고객사의 메인 채널을 운영하고 있으며, 차별화된 오픈 API를 바탕으로 현재의 부품/서비스 분야를 넘어 금융, 정보, 케어, 거래 등 자동차 관련 다양한 연계 서비스로의 확장을 꾀하고 있다.

최근 인기를 얻고 있는 현대자동차 아이오닉5, 캐스퍼 등 전기차 및 신차 관련 제품도 오토앤이 공급하고 있다.

저작권자 ⓒ 뉴코노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