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앤알바이오팹, 역분화줄기세포 기반 혈관세포치료제 동물 효능 실험 성공...영국왕립화학회 학술지 게재

한재영 기자 승인 2022.05.09 10:31 의견 0
티앤알바이오팹 CI


3D 바이오프린팅 전문 티앤알바이오팹(246710, 대표이사 윤원수)이 자사가 개발한 역분화줄기세포 기반 혈관세포치료제에 대한 중증하지허혈 동물실험을 통해 우수한 재생효과 및 치료효능을 확인하고, 이 성과를 세계적 귄위의 영국왕립화학회 학술지 “Biomaterials Science” 최신호에 게재했다.(생체재료 분야 Q1 상위 저널, 피인용지수 6.843)

해당 치료제는 신속하게 환자 맞춤형 혈관세포를 생산해 적용할 수 있다는 것이 주요 강점이며, 핵심 기술은 티앤알바이오팹, 단국대 물리학과(주종일 박사, 김정윤 교수), 한국생산기술연구원(이경용 박사), 협성대 연구팀(김종현 교수)이 공동으로 개발한 3D 스페로이드 세포배양과 자동 배지 교환 시스템이 결합된 In silico(컴퓨터 시뮬레이션) 기반 세포배양 시스템이다.

티앤알바이오팹은 이미 자체적으로 상용화 세포 은행을 구축하고, 최근 GMP 수준의 역분화줄기세포주를 확립해 임상에 활용할 수 있는 세포주도 확보했다. 이어 이번 공동연구를 통해 중증의 허혈성 혈관 질환 환자들에게 신속하게 맞춤형 혈관세포치료제를 생산해 제공할 수 있는 플랫폼 기술을 확보했다.

회사 관계자는 “관련 특허권 확보와 논문을 토대로, 세포치료제 기술 고도화 및 상용화를 위해 분야별 전문 기업과 파트너십을 맺고 공동연구 및 임상, 관련 사업 등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코노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